Django를 활용한 쉽고 빠른 웹 개발 파이썬 웹프로그래밍 (실전편)

 

다양한 분야에서 광범위하게 활용되고 있는 파이썬에
바로 결과물을 만들어낼 수 있는 웹 프레임워크인 장고가 만났다니
이건 뭐 시작도 하기 전에 게임이 끝난 느낌이다.

가장 많이 사용되는 파이썬 웹 프레임워크라고 하니 그럴만도 하다.
장고를 사용한 사이트 레퍼런스도 많고
필요한 기능을 가지는 오픈소스 라이브러리도 풍부하니
많이 사용하지 않을 수가 없다.

 


기본편의 기본 튜토리얼에서 벗어나
정말 실전에 써먹을 수 있는 복잡한 기능까지도 수록한 것이
이번 실전편의 매력이 아닌가싶다.

그렇더라도 파이썬 웹 프로그래밍의 원리와
장고 웹 프레임워크에 대해 알기쉽게 적고 있어서
읽기에 부담스럽지는 않은 것 같다.

Bookmark 앱과 Blog 앱을 기본으로 만들어보고
여기에 필요한 기능들을 하나씩 하나씩 붙여가는 방식으로
더 고급스러운 기능을 만들고 있다는 동기부여가 되니
책을 읽으며 실습하는동안 재미가 끊이지 않았던 것 같다.

덤으로 가상 환경을 사용하여 집필하다보니
자연스레 가상 환경에 대한 내용도 있고
클라우드 서비스를 활용하는 방법까지도 적고 있어서
책을 읽고 난 후의 공부꺼리와 계획도 세워볼 수 있는
계기도 함께 만들었던 것 같다.

기존에 다른 언어들로 웹 프로그램을 만들었던 사람이라면
또 다른 세계로 통하는 문을 알게 된 느낌이랄까?
재미있는 시간이었고
이 시간은 한동안 계속 될 것 같다.

 

 

파이썬으로 배우는 딥러닝 교과서

정말 교과서 같다.
1부터 10까지 모든 것을 상세히 기록하고 있다.

파이썬? 몰라도 관계없다.
딥러닝? 몰라도 관계없다.


모든 프로그래밍 언어의 기본인
변수, 자료형, if문부터
파이썬의 기본 문법들과 기초 함수들까지
파이썬 사용법을 철저히 익힐 수 있다.

파이썬을 알아가는 과정에
딥러닝들이 접목 되어있어서

딥러닝 또한 개요부터 기초적인 함수 사용법은 물론이고
행렬 계산과 빅데이터 처리에 탁월한
NumPy와 Pandas 사용법을
파이썬 학습과정에 자연스럽게 녹여놓았다.

파이썬과 딥러닝의 기본을 배운후에는
딥러닝의 꽃이라고 할 수 있는
이 책을 읽기 시작한 최대의 목표라고 할 수 있는
딥러닝을 사용한 이미지 인식, 시각화하는 방법에
쉽게 접근할 수 있게 해준다.

조금 긴 여정이 필요한 책이긴 하지만
교과서를 보듯
천천히 읽고 실습하고 복습하다보면
(사실 이게 가장 어렵지만)

어느새 상상속 그것을 해내고 있는
나를 만들어줄 책이라는 것에
한치의 의심도 없이
무한 신뢰를 가지게 되는 책이었다.

 

 

Hello Coding 한입에 쏙 파이썬

 

이제 난 파이썬 개발자(?!)다. ㅎㅎㅎ

 

 

책을 보는 동안 계속해서 든 생각이다.
책을 정말 쉽게 썼다.

IT를 3정도는 알고 있던 사람을
1주일만에 정보처리기사에 합격시키던만큼이나
프로그래밍을 모르는 사람에게
Python을 모르는 사람에게
Python이 무엇인지를 알 수 있게할만큼
정말 쉽게 썼다.

그렇다.
이 책은 정말 초절정 초보용이다.
프로그래밍을 이제 시작해보겠다는 일반인이나
초등학교 고학년이나 중,고등학생에게
Python을 사용한 프로그래밍을 알 수 있게 해주는
최상의 도서가 아닐까 생각된다.

그리 두껍지 않은 책 두께와
읽기에 너무나 편안한 글자크기를 바탕으로
하나 하나 Python의 기본 문법을 익힐 수 있다.

이미 Python에 익숙한 사람이라면
이미 프로그래밍에 익숙한 사람이라면
정말 빠르게 볼 수도 있고

한 번 읽고 난다음
하루만에 다시 읽을 수 있도록
한입에 쏙~ 넣을 수 있는 방법도 제시해준다.

이렇게 책을 읽다보면 어느 사이에 (스포있음)
Python 그까이꺼 하면서
이상한 나라의 엘리스가 되어
가위바위보를 하고 있는 자신을 발견하게 될 것이다.

 

 

  1. 테리엇_IT 2020.07.06 08:05 신고

    블로그 잘 보고 갑니다. 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세요.

흥미를 끌기에 충분한 너무나 많은 데이터가 공유되는 때에
단순해보이는 데이터들에서
진흙속 진주를 찾아내듯이
유의미한 데이터로서 변모시킬 수 있는
데이터분석은 너무나 매력적인 일인 것 같다.

이러한 데이터 분석을 하기 위해
너무나 잘 어울리는 책이 있어 소개해보려한다.

바로 "이것이 데이터 분석이다 with 파이썬" 이다.

 


데이터 분석의 시작부터 화려한(?!) 마무리까지를
깔끔하고 쉽게 풀어낸 듯하다.

주제에 맞는 데이터 분석을
어떤 시각으로 어디에서 부터
어떻게 접근해야 하는지에 대해
단계별로 자세하게 안내하고 있다.

더불어 중간중간 보이는 용어와 개념에 대한 설명들은
적재적소에 가려운 곳을 잘 긁어주는 역할을 해준다.

 


데이터 분석은 나만 알아보고
글자로서 무언가를 보여주는 것도 가능하겠지만
역시나 모든 것은 시각화 아닌가?

이 책의 거의 모든 데이터 분석은
항상 시각화 처리로 끝내고 있고
시각화 처리를 어떻게 해야하는지에 대한
안내를 해주고 있어서
정말 데이터 분석의 시작부터 끝까지를 잘 이끌어주고 있다.

 


데이터 분석과 함께
약간의 파이썬까지
두마리 토끼를 잡고 싶은 분들에게 강력 추천한다.

딥러닝이 뭐에요?

머신러닝의 한 방법이야.

 

머신러닝은 뭐에요?

인공지능 프로그램이 데이터에서 규칙과 패턴을 찾는 학습하는거야.

 

인공지능은 뭐에요?

사람의 지능과 비슷한 역할을 수행하는 프로그램이야.

 

 

머신러닝, 딥러닝 단어는 많이 들어봤지만

튜토리얼 처럼 간단하게 따라하면서 실행해본 적은 있지만

 

도대체 그게 어떤 원리로,

어떻게 동작해서

그런 결과를 내주는지 궁금한 사람에게 딱! 인 책이다.

 

 

첫 페이지를 넘기자마자 확인할 수 있는

교수 이력을 가진 저자를 생각해보면

아~ 대!학!  학벌을 위한 대학이 아닌

진정한 공부를 하기 위한 곳에 어울릴만한 책이겠구나.

 

원리는 확실하게 알 수 있겠구나 라는 생각으로 시작했는데

역시나 예상과 딱 들어맞는

심오한 원리들을 술술술 풀어놓은 책이다.

 

 

퍼셉트론과 신경망.

계속해서 보게되는 단어지만

그들을 단순히 그 이름만으로 모든 걸 설명하기는 쉽지 않듯

그 원리들은 계속해서 나온다.

 

몇 번은 독파해봐야

진정으로 딥러닝을 이해하고 활용할 경지에 이르게 되겠지만...

아직은 몇 고개를 넘지 못했지만...

 

어서 빨리 뒷 고개들을 넘고 싶을만큼

많은 내용들이 들어있어서

너무 기대되고, 흥미로운 책이다.

 

 

좀 어렵고, 힘든 여정이 될 수도 있지만

딥러닝을 제대로(?!) 한 번 해보겠다거나

딥러닝의 고수가 되보겠다는 분들에게는

적극 추천하고 싶어지는 책이다.

 

 

그럼, 전 이만...

아직 못한 딥러닝이 있어서...^^;

프로그래밍이 처음이어도

개발을 몰라도

개발은 처음이어도

파이썬이 뭔가를 알고 싶다면

이책이 파이썬이 무엇인가를 확실하게 알게 해줄

그 책 맞다.

 

프로그래밍을 처음 배우는 사람에게는

베이직만큼이나 쉽게 요즘 프로그래밍을 배울 수 있는 책이다.

 

20일로 구성된 진도에 맞춰 가다보면

쉽게 프로그래밍을 배울 수 있을 듯 하다.

 

 

이미 개발자인 사람중에서

파이썬을 모른다. 하는 사람들에게

파이썬으로 어떻게 프로그램을 만들 수 있는지

파이썬의 동작이 어떻게 이루어지는지

기본적인 문법은 무엇인지

알 수 있게 해주는 기본 서적이다.

 

파이썬의 맛을

누워서 떡먹듯 쉽게 보고 싶다면

이 책을 추천한다.

 

 

하지만,

난 파이썬이 어떤 건지 알아.

파이썬을 어떻게 프로그래밍 하는지 알아.

난 파이썬 초보가 아니야.

하시는 분들은...

목차와 내용을 슥~ 훑어보고 지나가시면 될 듯 하다.

 

난 파이썬 중수정도 된다, 하시는 분들은

가볍게 패쓰해도 될 가벼운 내용들이다.

옛(?!) 추억을 되살리고 싶다면...

한 번 보시는 것도...^^;

 

 

개정 2판까지 나올 정도라면

1단, 그만큼 쉽게 써진 책이라는 것은 확실하다.

초보자들에겐 강추다.

 

 

+ Recent posts